윌리엄 골딩의 “파리대왕”

Posted on 2014.02.06 in 읽은 책들

윌리엄 골딩의 “파리대왕”

이번에 읽을 책은 윌리엄 골딩(William Gerald Golding, 1911 ~ 1993)의 <파리대왕(Lord of the Flies)>이다. <파리대왕>은 1954년 출간된 작품으로 아주 오래된 고전은 아니다. 하지만 인간의 본질을 탁월하게 파헤치며 현대의 고전으로 불리는 수작이다. 아이들이 등장하는 우화의 모습을 하고 있지만 인간 자체를 충격적으로 묘사하고 있다. 2차 세계대전 직후의 시대적 고민을 성공적으로 담아냈다고 할 수 있다. 윌리엄 골딩의 첫 작품이었지만 당대에 비평가들로부터 찬사를 받았다.  동시에 일반 독자들에게도 계속해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치밀한 묘사와 구성, 반전 등 처음부터 끝까지 흥미진진하기 때문이다. 흔히 쓰는 표현을 빌린다면, 작품성과 흥행성의 두마리 토끼를 다 잡은 작품이라고 할 수 있다. 이후 계속해서 현대사회와 인간문제를 깊이있게 다룬 작품들을 발표한 골딩은 1983년 노벨문학상을 수상했다. <파리대왕>은 핵전쟁을 피해 가다가 무인도에 불시착한 영국 아이들의 이야기다. 어른 없이 홀로 남은 소년들은 구조를 바라며 섬 생활에 적응해 간다. 처음에는 서로 힘을 합치며 나름대로...

Read More

옛길을 따라서

Posted on 2013.12.10 in 행복한 독서

옛길을 따라서

“Thus saith the LORD, Stand ye in the ways, and see, and ask for the old paths, where is the good way, and walk therein, and ye shall find rest for your souls…”(Jeremiah 6:16a)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되 너희는 길에 서서 보며 옛적 길 곧 선한 길이 어디인지 알아보고 그리로 행하라 너희 심령이 평강을 얻으리라 하나…” (예레미야 6:16상) 가장 분명한 옛 길 중 하나는 고전(古典)에 있다. 특히 책으로 된 고전에 있다. 인류가 남긴 의미 있는 발자국과 지식의 궤적들이 거기 담겨있다. 새 책들은 결국 고전의 재해석과 재구성이며, 새 책을 향한 최고의 찬사는 ‘불변의 진리를 다시 발견하게 해준 책’일 수 있는 것이다. 물론 새롭게 등장한 기술과 산업을 다루는 책이라면 새 책이 필요하다. 하지만 인간을 다루고 본질을 다루는 책이라면 새 책은 없다. 화이트헤드의 말처럼 ‘서양철학은 결국 플라톤에 대한 각주’에 불과할 수 있는 것이다. 모든 육체는 풀과 같고 사람의 모든 영광은...

Read More

고전 읽는 가족 참여 안내

Posted on 2013.12.03 in 가족소식

고전 읽는 가족 참여 안내

‘고전 읽는 가족’에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저희는 크고 화려한 모임이 아니며 명성과 출세를 꿈꾸는 사람들도 아닙니다. 가족이 함께 강을 건너 인류의 고전을 읽으며 식탁에 둘러 앉아 진리와 자유를 실험하고 사랑과 선행을 격려합니다. 이런 뜻을 같이하신다면 기쁜 마음으로 환영합니다. 고전 읽는 가족이 되는 기본적인 순서는 다음과 같습니다. (단, 모집 기간 중에만 진행되는 순서입니다.) ‘고전 읽는 가족’ 소개 자료 보기 모임 소개 보기 (“가족 소개” 클릭~) 참가 조건 보기 (“우리의 약속” 클릭~) 1년 4학기 커리큘럼 보기 (“로고스 통합지식 프로그램” 클릭~) 필독서 서평 제출 (가족 모두): 필독서 <고전 읽는 가족>(전병국 지음, 궁리 출판사) 기본  조건: 고전 모임에 뜻을 같이하며 아래의 조건에 해당되는 분 부모와 청소년 자녀가 함께 (“부모와 자녀가 함께 읽어야 하는 이유” 클릭~) 미혼 청년(20세 이상)은 사정이 있을 경우, 부모 없이 참여 가능 자녀가 어린 부모는 부부가 함께 결정하여 참여...

Read More